[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허각/ 사진제공=플렌에이엔터테인먼트
허각/ 사진제공=플렌에이엔터테인먼트


가수 허각이 미니 5집 ‘연서(戀書)’의 발매를 기념해 팬 사인회를 열었다. 그는 다정한 팬서비스와 명품 라이브로 팬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안겼다.

지난 5일 오후 허각은 서울 여의도 IFC몰 노스아트리움에서 사인회를 열고 팬들과 만났다.

허각은 “비가 와서 궂은 날씨인데 여기까지 찾아와주셔서 감사하다. 오늘 함께 즐거운 시간 보냈으면 좋겠다”고 인사를 전했다.

팬들과 눈을 맞추며 다정하게 인사를 나누는 것은 물론, 악수와 포옹 등 다정한 팬 서비스로 서로 교감하는 시간을 가졌다. 팬들과의 포토타임도 마련해 특별한 추억도 선물했다.

공개 형식으로 진행된 이날 사인회장은 허각을 보기 위해 주변에 모여든 사람들로 성황을 이뤘고 특히 학생, 직장인, 주부 등 남녀노소 성별과 연령을 불문한 팬들이 자리해 허각의 두터운 팬층을 실감하게 했다.

그는 사인회가 끝난 뒤 신곡 ‘혼자, 한잔’을 열창해 팬들의 열광적인 환호를 이끌어냈다.

허각은 “와주신 여러분 정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여러분들 위해 좋은 노래 들려드리는 가수가 되도록 열심히 활동 하겠다”고 마무리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