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듀엣가요제’
사진=MBC ‘듀엣가요제’


‘듀엣가요제’ 이영현과 베스티 유지가 특별한 무대를 꾸민다.

오는 3일 펼쳐지는 설 특집 MBC ‘듀엣가요제’ 2라운드에서 이영현과 베스티 유지가 고난도의 신곡을 선곡해 파워 넘치는 ‘여여 케미’로 승부수를 던진다.

이번 설 특집 ‘듀엣가요제’는 모두 2라운드에 걸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레전드급 선배 가수와 숨은 실력파 후배 가수가 세대를 뛰어 넘은 특별한 듀엣 무대를 펼친다. 선배 가수의 대표곡으로 진행된 지난 1라운드와는 달리, 이번 2라운드에서는 자유곡 경연으로 더욱 색다른 무대를 보여줄 예정이다.

지난 1라운드에서 이영현과 유지는 빅마마의 ‘체념’으로 ‘마치 용이 싸우는 것 같았다’는 평을 들을 정도로 폭발적 가창력을 주고받는 무대를 선보였다. 설 특집 ‘듀엣가요제’에 참여하는 팀 중 유일한 ‘여여 듀엣’인 이영현과 유지는 파워풀한 성량 뿐 아니라 성격까지 꼭 닮은 홍일점 ‘자매 케미’를 뽐냈다. 뿐만 아니라 이영현은 자신보다 파트너 유지가 더욱 돋보일 수 있도록 무대 안팎에서 세심한 배려를 보여주어 보는 이들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영현 팀은 2라운드 무대에서 모두가 알 정도로 큰 사랑을 받은 신곡을 준비했다고 밝혀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아직 원곡가수 외에 다른 가수가 방송 무대에서 부른 적 없는 고난도의 신곡인 만큼, 이영현과 유지만의 감성이 더해진 새로운 무대가 기대된다. 또한 이영현은 이날 유지에게 누구도 예상치 못한 3가지 당부의 말을 전한 것으로 밝혀져 모두를 폭소케 했다.

‘듀엣가요제’는 3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