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인생술집’ MC 김준현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MC 김준현 / 사진제공=tvN


개그맨 김준현이 새롭게 변신하는 tvN ‘인생술집’의 2막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신동엽, 탁재훈, 김준현이 MC로 활약 중인 tvN ‘인생술집’은 ‘술보다 사람에 취한다’는 콘셉트로 매주 새로운 스타들과 솔직한 이야기를 나누는 취중 진담 토크 프로그램이다. 이 가운데, 2일 방송부터 19세 이용가로 시청 등급을 조정해 화제를 모았다.

그동안 김준현은 게스트의 이야기를 끌어내고 들어주는 MC로의 역할을 톡톡히 하며 호평을 받은 바 있다. 그들과 진솔한 속마음을 나누며 공감하는 것은 물론 기타 연주를 곁들이며 프로그램의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주도하기도 했다.

무엇보다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뛰어난 진행능력과 솔직한 리액션을 선보이며 사람들과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는 그이기에 새롭게 변화하는 인생술집의 매력 또한 한층 끌어 올릴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김준현은 술 한 잔 기울이며 진실한 이야기를 이끌어내는 등 사람냄새 나는 친구 같은 MC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시청 등급 조정 후 첫 방송을 앞둔 김준현은 “인생술집이 새로운 변신을 한 만큼 앞으로 더 솔직하고 자연스러운 이야기들을 할 수 있을 것 같다. 게스트들과 마치 오랜 친구처럼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남다른 각오를 밝혔다.

‘인생술집’은 이날 오후 11시 게스트 이다해 편부터 19세 이상 시청가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