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컬투쇼’ 레드벨벳, 허각 / 사진제공=SBS 보이는 라디오
‘컬투쇼’ 레드벨벳, 허각 / 사진제공=SBS 보이는 라디오


그룹 레드벨벳이 신보 수록곡 중 가장 좋아하는 곡을 꼽았다.

레드벨벳은 2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게스트로 출연해 지난 1일 발표한 신보 ‘루키(Rookie)’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레드벨벳은 DJ 컬투로부터 이번 음반에서 가장 좋아하는 수록곡을 꼽아달라는 질문을 받았다.

슬기와 아이린은 마지막 트랙인 ‘마지막 사랑’을 언급했다. 이 곡은 에코의 곡을 리메이크한 것으로 웬디가 솔로로 참여했다.

아이린은 “웬디의 목소리를 좋아하기 때문에 ‘마지막 사랑’을 가장 좋아한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를 듣던 막내 예리 역시 “저도 ‘마지막 사랑’으로 바꾸겠다”며 멤버 웬디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편, 레드벨벳은 3일 KBS2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타이틀곡 ‘루키’ 컴백 무대를 선보이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