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앤씨아 / 사진=네이버 V앱 영상화면 캡처
앤씨아 / 사진=네이버 V앱 영상화면 캡처


앤씨아가 노래를 가르쳤다.

5일 공개된 네이버 V앱에서는 앤씨아가 ‘같이 듀엣 할 “가요”?’라는 주제로 방송을 진행했다. 앤씨아는 이날 tvN 드라마 ‘또 오해영’ OST ‘너였다면’을 틀어놓고 화음을 넣어 듀엣곡을 불렀다.

앤씨아는 팬들에게 “화음을 쌓는 방법도 여러 가지다. 위로 쌓는 화음, 아래로 쌓는 화음, 한옥타브 낮춰서 부르는 화음도 있다”라고 말하며 시청자들에게 화음에 대해 알려줬다.

그는 이어 “기본 화음은 3도로 쌓는 화음이다. 초·중학교 음악 교실에서 다들 배우셧던 건데, 도-미-솔을 생각하시면 된다”며 “너무 상심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처음부터 잘하는 사람이 어딨나”라고 다독였다.

화음과 듀엣에 대해 설명하던 앤씨아는 “앤씨아의 ‘듀엣할가요’인데 ‘앤씨아의 음악 교실’이 되어버렸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