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EXID 하니, AOA 설현, 트와이스 쯔위 / 사진제공=MBC
EXID 하니, AOA 설현, 트와이스 쯔위 / 사진제공=MBC


‘2016 MBC 가요대제전’이 하니, 설현, 쯔위의 합동 무대를 다시 한번 선보일 예정이다.

30일 한 시대를 풍미했던 가수들과 현재 K-POP을 주도하는 최정상급 가수들의 만남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2016 MBC 가요대제전’이 또 한 번 스페셜한 무대를 예고했다.

지난 29일 공개된 AOA 초아X인피니트 호야, 동우에 이어 몬스타 엑스 주헌, 아이엠과 씨스타 효린, 보라가 뭉쳐 오직 가요대제전에서만 볼 수 있는 무대를 선보인다.

특히 EXID 하니, AOA 설현, 트와이스 쯔위의 특급 만남이 다시 한 번 이루어질 전망이다. 지난 ‘2016 DMC 페스티벌-코리안 뮤직웨이브’에서 화려한 무대로 주목을 받은 이들은 ‘2016 MBC 가요대제전’에서 또 한 번 놀라운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여기에 ‘타임슬립 쇼’라는 콘셉트에 맞춰 90년대 명곡을 재현하는 스페셜 스테이지도 공개된다. 방탄소년단은 칼군무로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며 만능돌로 자리 잡은 B1A4는 90년대 명곡을 재현한다.

‘2016 MBC 가요대제전’은 김성주, 소녀시대 윤아가 진행하며 오는 31일 오후 8시 55분부터 일산 MBC 드림센터, 상암 MBC, 그리고 코엑스 앞 영동대로 특설무대에서 3원 중계로 생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