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SBS ‘2016 SBS 가요대전’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2016 SBS 가요대전’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2016 SBS 가요대전’ 방송화면 캡처

엑소 찬열, 블랙핑크 로제, 트와이스 지효가 십센치와 함께 어쿠스틱 무대를 선보였다.

26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는 ‘2016 SBS SAF 가요대전’이 열렸다. MC는 유희열, 소녀시대 유리, 엑소 백현이 맡았다. ‘SBS 가요대전’은 1997년에 첫 방송을 시작, 올해로 20회 째를 맞이했다.

찬열과 로제, 지효는 밴드 십센치가 프로듀싱한 ‘어쿠스틱 스테이지’에서 각 그룹의 히트곡인 ‘휘파람’, ‘TT’, ‘몬스터(Monsteer)’를 어쿠스틱 버전으로 선보였다.

특히 찬열과 로제는 직접 기타 연주를 하며 색다른 매력을 발산해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 어쿠스틱 스테이지의 대미는 십센치의 ‘쓰담쓰담’으로 장식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