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연극 ‘변호사 바이론’ 포스터 / 사진제공=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연극 ‘변호사 바이론’ 포스터 / 사진제공=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배우 최무성이 오는 22일부터 31일까지 대학로 학전블루 소극장에서 열리는 연극 ‘변호사 바이론’의 연출을 맡아 연출가로 또 한 번 관객들을 만난다.

최무성이 연출하는 연극 ‘변호사 바이론’은 일본에서 기발한 내용 전개로 유명한 극작가 겸 연출자로 잘 알려진 츠카 코헤이의 작품. 그의 대표작 ‘아타미 살인사건’ 의 후편 격인 내용으로 사형을 받기 원하는 살인자와 무죄를 만들려고 하는 변호사의 격돌을 그린 연극이다.

최무성은 이미 연극 ‘브라이튼 해변의 추억’, ‘먼데이PM5:00’, ‘달을 희롱하다’, ‘말로 다 할 수 없는’, ‘야간여행’, ‘사람을 찾습니다’ 등 다수의 작품을 연출했던 베테랑 연출가로 정평이 나 있다.

또한 지난해 신드롬을 일으켰던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는 최택(박보검)의 아빠로 존재감을 드러냈으며, KBS2 ‘함부로 애틋하게’에 이어 현재 방송 중인 MBC 수목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에서는 역도부 학생들을 진심으로 아끼는 역도부 감독 덕만으로 다시금 묵직한 존재감을 뽐내며 드라마의 무게 중심을 잡아가고 있다.

여기에 내년 개봉을 앞둔 영화 ‘소중한 여인’에 이어 영화 ‘일급기밀’에서는 주연급으로 캐스팅 되는 등 대체불가 연기력으로 각종 영화와 드라마의 숱한 러브콜 속 쉴 새 없이 작품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배우 최무성의 연출력에 기대가 모아지는 연극 ‘변호사 바이블’은 경기고등학교 동문 연극 모임인 화동연우회 26회 정기 공연으로, 현재 인터파크와 예스24에서 예매할 수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