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아.제.모’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아.제.모’ 방송화면 캡처


배우 안정훈이 MBC 주말드라마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에 합류했다.

안정훈은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극본 조정선, 연출 이대영 김성욱)에서 4남매의 둘째 며느리 희숙(신동미)의 친정오빠 민석 역을 맡았다.

자식 교육을 위해 딸 셋을 미국 사립명문 기숙사에 보내고 1년 학비를 수천만원씩 보내면서 10년이상 아내와 헤어져 기러기 아빠이다. 살고 있는 중형병원 원장 민석은 전교 1등을 하는 아들 지훈(신기준)의 교육을 위해 극성인 여동생 희숙을 못마땅해 한다.

현재 KBS2 ‘다큐멘터리 3일’의 내레이션을 맡으며 시청자들과 소통하고는 있는 안정훈은 최근 더파이스 엔테테인먼트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 활발한 연기 활동을 예고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