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마마무/사진=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마마무/사진=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마마무/사진=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그룹 마마무가 고혹적인 매력으로 무대를 휘어잡았다.

마마무는 26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신곡 ‘데칼코마니’를 불렀다.

이들은 출중한 가창력은 물론, 여유로운 무대매너까지 곡의 완성도를 한껏 높였다. 아울러 섹시하고 고혹적인 매력도 발산해 남성 팬들의 환호도 이끌어냈다.

무대를 온전히 즐기고 있는 마마무의 무대는 마치 한편의 뮤지컬을 연상하게 했다.

‘데칼코마니’는 미디움 록 장르의 곡으로, 파워풀한 멤버들의 보컬과 하모니가 조화를 이룬다. 사랑하는 사람과의 첫 키스에 대한 느낌과 연인은 서로 닮아간다는 것을 데칼코마니 기법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