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권인하 ‘포효’ 포스터/
권인하 ‘포효’ 포스터/


가수 권인하가 20년만에 콘서트 ‘포효’를 개최한다.

권인하는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백암아트홀에서 팬들과 재회한다.

지난 1996년 이후 20년 만에 콘서트를 여는 권인하는 이번 공연을 통해 120분에 걸쳐 그의 노래와 음악 발자취를 팬들과 나눌 예정이다.

특히 그는 가요와 팝 장르를 총 망라한 레퍼토리로 이번 콘서트를 구성했다. 우리 시대의 진정한 가객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 권인하는 세월의 흐름에도 퇴보하지 않은 노래와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권인하의 단독콘서트를 지원하는 게스트들 역시 기대를 모은다. 3회의 걸친 고정게스트로 그룹 야다 출신의 전인혁이 무대에 오른다. 또 콘서트 첫 날인 25일에는 바비킴, 26일 박완규, 27일 박강성이 선배 가수인 권인하 콘서트를 축하하기 위해 무대를 빛낸다.

권인하는 “20년 만에 개최하는 콘서트이기에 만반의 준비를 다하고 있다. 다양한 음악들로 지루함 없는 무대를 준비하겠다”며 “후배 가수들이 아낌 없이 게스트로 무대를 약속해줘서 정말 고맙다”고 감사를 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