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채널A ‘잘살아보세’ / 사진제공=채널A
채널A ‘잘살아보세’ / 사진제공=채널A


가수 이상민이 특급 경운기 운전 실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최근 채널A ‘잘살아보세’ 녹화에서 이상민은 맛조개 잡이를 나섰는데, 갯벌까지 거리가 너무 멀어 경운기를 직접 운전한 것.

첫 운전을 마친 이상민은 “경운기 운전은 처음 해봤다. 생각보다 조작법이 단순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상민이 운전하는 경운기를 탄 한 탈북미녀는 “북한에는 경운기가 없다. 남한에 와서 경운기를 처음 타본다. 상민 동지는 못 하는 게 없다”고 평했다.

이어 최수종도 “역시 이상민이 ‘벙커’ MC 출신답게 바퀴 달린 거라면 뭐든 잘 다룬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잘 살아보세’는 남한 남자와 북한 여자가 서로 다른 남북의 생활방식을 체험해보며 한 가족이 되어가는 모습을 담은 남북 통일가족 프로젝트.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