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송윤아, 지창욱/사진제공=tvN ‘더 케이투’ 방송화면
송윤아, 지창욱/사진제공=tvN ‘더 케이투’ 방송화면


‘더 케이투’ 송윤아와 지창욱이 대화를 나눴다.

21일 방송된 tvN ‘더 케이투(THE K2)'(연출 곽정환 극본 장혁린)에서는 김제하(지창욱)와 최유진(송윤아)이 고안나(임윤아)에 대해 말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최유진은 김제하에게 “우리 해야할 일이 있지 않아? 박관수(김갑수)를 잡아야지”라고 말했다.

이어 최유진은 “양을 잡아먹는다고 늑대가 악마는 아니야. 늑대는 원래 양을 먹고 그리고 늑대의 자식은 늑대가 되는 법이지. 안나도 양의 자식은 아니야”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던졌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