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무한도전’이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굳건히 했다.

16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5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은 전국 시청률 12.5%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8일 방송이 나타낸 12.6%보다 0.1%포인트 하락한 수치지만, 동시간대는 물론 토요일 예능 중에서 단연 정상이다.

이날 방송은 ‘무도리 GO’ 특집 두 번째 이야기로 꾸며져 지난 특집을 다시 체험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한편 동시간대 전파를 탄 예능프로그램 KBS2 ‘불후의 명곡’과 SBS ‘백종원의 3대천왕’은 각각 10.5%와 5.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