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더 케이투’ 화면 캡처 / 사진=tvN 제공
‘더 케이투’ 화면 캡처 / 사진=tvN 제공


송윤아가 지창욱에게 동맹을 제안했다.

1일 방송된 tvN ‘THE K2’(더 케이투)에서는 김제하(지창욱)가 과거 악연으로 얽힌 박관수(김갑수)와 마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관수를 해치우려고 했던 김제하는 그의 경호원들에 의해 제지를 당했다. 김제하를 도와준 것은 앞서 그를 JSS 경호원으로 근무하라고 제안했던 최유진(송윤아)이엇다.

그는 김제하에게 동맹을 제안했고 김제하는 “알아서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최유진은 “당신 노출됐어. 앞으로 박관수의 경호는 훨씬 강화되겠지”라며 “적의 적은 친구다. 때릴 기다리라. JSS가 당신의 총이 되어 줄 거다. 당신은 총알이 되라. 방아쇠는 내가 당겨 줄 테니”라고 제안했고, 김제하는 아무말도 하지 못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