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tvN 금토드라마 ‘THE K2(더 케이투)’ 측이 30일 방송되는 3회에서 놓쳐선 안될 주요 장면 네 가지를 공개했다.

‘THE K2’ 지창욱, 송윤아 / 사진제공=tvN
‘THE K2’ 지창욱, 송윤아 / 사진제공=tvN


◆ 액션 영화 방불케 하는 자동차 추격, 폭발 신! 지창욱·송윤아 운명은?

3회 방송을 앞두고 ‘THE K2’가 공개한 예고편에서는 무엇보다 역대급 스케일의 자동차 추격, 폭발 신이 눈길을 끈다. 김제하(지창욱), 최유진(송윤아)이 탑승한 차량의 브레이크가 말을 듣지 않고 두 사람은 절체절명의 위기에 휘말리게 되는 것. 제작진은 이 신을 찍기 위해 7일 간 촬영을 진행, 9대의 차량, 2대의 오토바이를 부숴야 했다고 전해 박진감 넘치는 역대급 액션신의 탄생을 예고했다. 과연 이들을 곤경에 빠뜨린 자는 누구인지, 김제하, 최유진이 무사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THE K2’ 송윤아, 조성하 / 사진제공=tvN
‘THE K2’ 송윤아, 조성하 / 사진제공=tvN
◆ 송윤아·조성하, 아내의 부상도 대선 홍보 수단으로 이용하는 쇼윈도 부부의 정석

지난 1, 2화를 통해 송윤아는 겉으로는 단아, 우아하지만 속으로는 어두운 야망을 품고 있는 ‘악녀’로서의 변신을 선보여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오늘 방송에서는 유력 대권 후보 장세준(조성하)와 최유진이 ‘쇼윈도 부부’의 정석을 보여줄 예정. 장세준은는 아내가 인질로 잡혔다는 말을 듣고도 눈 하나 꿈쩍하지 않는 태도와 아내의 사고를 정치적으로 이용, 사람들에게 지지를 얻으려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을 경악하게 할 전망이다. 이에 최유진은 한 술 더 떠 “밤새 아픈 와이프 곁을 지킨 사람 모습이 이 정돈 돼야겠죠?”라며 장세준의 옷 매무새를 고쳐 그야말로 서로를 이용하는 두 사람의 관계를 더욱 부각할 예정이다.

‘THE K2’ 김갑수 / 사진제공=tvN
‘THE K2’ 김갑수 / 사진제공=tvN
◆ 강력한 라이벌, 대선 후보 김갑수의 첫 등장 ‘긴장감 UP’

이날 방송에서는 장세준의 라이벌, 박관수(김갑수)가 모습을 드러낸다. 박관수는 차기 대선의 승리를 꿈꾸는 강력한 여당의 대권주자로, 장세준을 눈엣가시로 여기며 그의 비리를 캐기 위해 움직이는 인물이다. 박관수는 털털한 척 웃음을 짓고 있지만 뼈가 있는 말로 능숙하게 사람들을 다루며, 등장과 동시에 스토리 전개에 팽팽한 긴장감을 불어 넣을 계획이다.

‘THE K2’ 지창욱 / 사진제공=tvN
‘THE K2’ 지창욱 / 사진제공=tvN
◆ JSS,지창욱에 경호원 제의! 지창욱의 선택은?

김제하는 JSS로부터 경호원 제의를 받게 된다. 전쟁 용병 출신이자 최정예 요원인 그를 최고의 디펜서로 활용하고자 하는 것. 모종의 사건으로 도망자 신세인 김제하에게 JSS는 장세준이 대통령이 될 경우 완전 사면을 받게 해주겠다며 유혹한다. 과연 김제하는 이러한 제안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그리고 앞으로 최유진, 고안나(임윤아)와 어떻게 얽히게 될지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한편 지난 주 방송된 2화에서는 김제하, 최유진, 고안나의 운명적인 3자대면이 그려져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김제하는 은 자신과 주변 사람들을 해치려는 최유진의 목에 총구를 겨누는데 성공하고, 그 순간 나타난 고안나아는 당장 총을 쏘라며 소리쳐 극을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THE K2’는 전쟁 용병 출신의 보디가드 ‘K2’와 그를 고용한 대선 후보의 아내, 그리고 세상과 떨어져 사는 소녀의 이야기를 그린 보디가드 액션 드라마다. 지난 주 첫 방송을 시작, 액션 영화를 방불케 하는 강렬한 액션 신과 배우들의 열연이 선사하는 팽팽한 긴장감으로 2화만에 평균 시청률 4%대에 진입했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8시 방송.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