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수요미식회’/사진제공=tvN
‘수요미식회’/사진제공=tvN


‘수요미식회’ 디저트 편이 방송된다.

24일 방송되는 tvN‘수요미식회’ 디저트 편에서는 가수 예은, 개그맨 오나미, 이진환 파티쉐가 출연해 차 한 잔과 누리는 달콤한 사치 디저트에 대해 이야기할 예정이다.

이날 예은은 “새로운 곳에 가서 새로운 음식을 먹는 것을 좋아한다”며 “그렇기 때문에 이상형도 무엇이든지 잘 먹는 남자”라고 밝혀 눈길을 끌 예정이다. 이에 신동엽이 “뭐든지 잘 먹는 전현무와 편식을 하는 조인성 중 누구를 선택하겠냐”고 묻자, 주저 없이 전현무를 선택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 것.

또한 오나미는 가상 부부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허경환과 단 둘이 밥을 먹은 적이 있다고 말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전현무가 “촬영인 줄 알고 어쩔 수 없이 먹은 것 아니냐”고 농담을 건네자, 오나미는 손사레를 치며 “촬영 아닌 줄 알고 있었고, 그만큼 우리가 편해졌다는 것”이라고 답하며 허경환 바라기의 면모를 드러냈다는 후문.

이 밖에도 이 날 방송에서는 디저트에 얽힌 출연자들의 추억 에피소드와 각자가 좋아하는 디저트의 종류가 공개돼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한다. 황교익 맛 칼럼니스트가 전하는 디저트의 뜻과 이진환 파티쉐가 이야기하는 디저트 문화의 유래, 신동엽이 “마카롱에 대한 편견을 깼다”고 극찬한 식당 등 그 어느 때 보다도 달달한 미식 토크가 펼쳐진다.

‘수요미식회’는 24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