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이준기, 이지은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서예진 기자 yejin0214@
배우 이준기, 이지은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서예진 기자 yejin0214@


‘달의 연인’ 이준기가 이지은의 연기력을 언급했다.

이준기는 24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제작발표회에서 상대역 이지은과의 호흡에 대해 “솔직히 걱정도 했고 기대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초반부터 신뢰가 많이 생겼다. 리액션이나 어떤 장면을 관통하는 시점에서 날카롭게 본인 것으로 만드는 스타일이더라”며 “2, 3회부터 기대도 되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좋은 연기를 보여줬다”고 칭찬했다.

또 “덕분에 제가 더 몰입할 수 있는 또 다른 계기를 만들어줘서 고맙다. 아마 (시청자분들도) 새로운 모습을 보시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달의 연인’은 달그림자가 태양을 검게 물들인 날. 상처 입은 짐승 같은 사내, 4황자 왕소(이준기)와 21세기 여인 고하진(이지은)의 영혼이 미끄러져 들어간 고려 소녀 해수(이지은)가 천 년의 시공간을 초월해 만나 그리는 사극 로맨스다. 오는 29일 밤 10시부터 1, 2회 연속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