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로빈X찬영 / 사진제공=플루토 뮤직
로빈X찬영 / 사진제공=플루토 뮤직


뮤지션 로빈이 새로운 감성으로 돌아온다.

로빈은 오는 25일 재즈 신예 보컬 찬영과 컬래버레이션을 선보인 새 앨범으로 컴백한다.

로빈은 발표하는 앨범마다 자기만의 감성을 멜로디와 가사에 녹여 명료하게 표현하는 동시에, 늘 새로운 목소리를 통해 음악적 색채를 바꾸어 나가는 뮤지션으로, 이번 타이틀곡 ‘꿈의가장자리’는 현실에서 도망치고 싶은 현대인들에게 위로를 전해준다. 특히 로빈의 감성과 찬영의 특색있는 목소리가 돋보인다.

이 외에도 이번 앨범에는 영화 속 해피엔딩의 이면에 남겨진 그녀를 위한 ‘해피 엔딩 스토리(Happy Ending Story)’, 동물농장의 유기견 백구 편을 보고 만든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몽환적 사운드가 돋보이는 ‘그대는 어디 있나요’ 등이 수록돼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