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SBS ‘판타스틱 듀오’ / 사진제공=SBS ‘판타스틱 듀오’
SBS ‘판타스틱 듀오’ / 사진제공=SBS ‘판타스틱 듀오’


탁재훈이 ‘판듀’ 무대에서 신개념 꽹과리 테크노를 선보였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SBS ‘일요일이 좋다-판타스틱 듀오(이하 판타스틱 듀오)’에서는 가수로 돌아온 ‘예능 천재’ 탁재훈의 ‘판듀’ 찾기가 공개된다.

앞서 “‘판듀’는 물론 전현무의 MC 자리와 패널 자리까지 탐이 난다”고 밝혔던 탁재훈은 이 날 무대에서도 변함없는 예능감과 특유의 입담으로 객석을 들썩이게 했다.

이날 탁재훈은 ‘판듀’ 후보들과의 첫인상 무대에서 꽹과리를 들어 시선을 집중시켰다. 탁재훈은 꽹과리를 손에 꼭 쥔 채 “나 말리지 마라. 나 완전 신명날 거다” 라고 엄포를 놓은 데 이어 컨츄리 꼬꼬의 히트곡 ‘김미 김미’에 맞춰 현란한 꽹과리 연주와 테크노 댄스를 선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지난주 ‘판타스틱 듀오’에서 노사연이 ‘안동 시내스타’를, 윤종신이 ‘영상설치 조기사’를 자신의 ‘판듀’로 선택한 가운데 이번 주 방송에서는 탁재훈의 ‘판듀’ 찾기와 ‘제4대 판듀’ 윤미래와 옥탑방 스피커의 2연승을 저지하기 위한 파이널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이날 오후 4시 50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