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배우 임수향 / 사진제공=SBS플러스
배우 임수향 / 사진제공=SBS플러스


배우 임수향이 생애 첫 토크쇼 MC에 발탁됐다.

SBS플러스 측은 24일 “배우 임수향이 ‘손맛토크쇼 베테랑’의 마지막 MC 멤버로 합류하게 되었다”며 “먼저 MC로 낙점된 김구라, 김국진, 윤정수, 양세형 등 ‘베테랑 입담꾼’들 사이에서 반전 매력을 뽐낼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KBS2 ‘아이가 다섯’을 통해 발랄한 매력을 뽐낸 임수향은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유쾌하고 털털한 모습을 보여 큰 사랑을 받았다. 이에 ‘베테랑’에서 어떤 새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볼거리를 선사할지 관심을 모은다.

SBS플러스 채널에서 9월 새롭게 선보이는 ‘베테랑’은 방송 최초로 ‘토크’와 ‘낚시’를 결합한 신개념 토크쇼. 실제 낚시터를 연상시키는 스튜디오에 게스트들을 초대하고 ‘물고기 낚시’를 비롯해 달콤한’떡밥’으로 풍성한 이야기 ‘대어’를 낚는 모습 등 이제껏 봐왔던 일반적인 토크쇼와는 차별화를 선언한다.

김국진, 김구라가 중심 축을 잡고 떠오르는 예능 대세 윤정수, 양세형와 베일 속의 그녀 임수향이 의기투합하는 등 MC들의 ‘찰떡케미’도 흥미로운 관전 포인트다.

생애 첫 예능 프로그램 MC 데뷔를 앞둔 임수향은 “처음 MC를 맡게 돼 많이 떨리고 긴장되지만 설레는 마음이 크다. 베테랑 MC 선배들 앞에서 유일한 여성 멤버로 제 몫을 다하겠다”고 당찬 포부를 전했다.

제작진 역시 “배우답게 명확한 발음과 발성은 물론, 분위기에 맞는 목소리 톤을 통한 출중한 진행능력과 더불어 남다른 친화력까지 갖췄다”며 “임수향만의 반전 매력을 ‘베테랑’을 통해 제대로 느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베테랑’은 오는 9월 12일 오후 11시 SBS 플러스 채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