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능력자들’ 일본 특집 / 사진제공=MBC ‘능력자들’
‘능력자들’ 일본 특집 / 사진제공=MBC ‘능력자들’


‘능력자들’이 일본 덕후들을 직접 만나기 위해 떠난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능력자들’에서는 덕후의 성지 일본을 방문하는 이경규와 은지원, 데프콘의 모습이 그려진다.

일본은 최근 국내에서도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는 ‘포켓몬 GO’가 활성화 된 나라 중 한곳으로, 세 사람은 ‘포켓몬 대량발생 축제’가 열리는 요코하마를 방문해 피카츄 덕후를 직접 찾아 나선다.

이날 축제 현장을 찾은 세 사람은 피카츄의 거부할 수 없는 매력에 푹 빠지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이경규는 피카츄 머리띠와 머플러를 착장하고 덕후를 따라 ‘피카츄 댄스’까지 추는 등 숨겨온 덕후의 기질을 발휘했다.

‘능력자들’ 일본 특집에서는 피카츄 덕후, 이토준지 만화 코스프레 덕후, 인형뽑기 덕후 등이 출연해 원조 덕후 나라의 위엄을 과시할 예정이다.

‘능력자들’은 매주 목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