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JTBC ‘걸스피릿’ / 사진=방송화면 캡처
JTBC ‘걸스피릿’ / 사진=방송화면 캡처


‘걸스피릿’ 피에스타 혜미와 플레디스걸즈 성연의 무대에 예지가 나섰다.

23일 방송된 JTBC ‘걸스피릿’에서는 혜미와 성연이 한 팀을 이뤄 프로듀스101의 ‘픽미(PICK ME)’무대를 꾸몄다.

혜미와 성연이 ‘픽미’ 무대를 시작하자 군인들로부터 엄청난 함성이 쏟아지며 도입부부터 화끈한 분위기가 형성됐다. 군인들은 ‘픽미’를 떼창하며 열띤 호응을 보냈다.

계속해서 신나는 무대를 이끌어나가던 중, 예지가 랩 피처링에 나서며 분위기를 한층 더 끌어올렸다. 예지는 ‘픽미’ 중간에 화려한 래핑으로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선보였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