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 사진=방송화면 캡처


‘주간 아이돌’ 여자친구 신비와 몬스타엑스 주헌이 칭찬을 주고받았다.

1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에서는 신비와 주헌이 서로에게 칭찬을 해주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주헌은 “아직 신비, 다현과 어색하다”고 고백했고, 이에 MC들의 권유로 신비와 칭찬 릴레이를 하게 됐다. 데프콘이 “형에게 얘기해보라”며 어색한 분위기를 풀자 신비가 말문을 열었다.

신비는 “걸그룹 춤 잘 추신다”고 전했고, 주헌 역시 “아우야 넌 춤을 너무 잘 추는 것 같다”라고 응답했다. 이어 신비는 “오빠”라고 주헌을 불렀으나 말을 잇지 못하고 쑥스러워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