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2016 BTS LIVE ‘화양연화 온 스테이지 ~재팬 에디션~(on stage : epilogue ~Japan Edition)~’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2016 BTS LIVE ‘화양연화 온 스테이지 ~재팬 에디션~(on stage : epilogue ~Japan Edition)~’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일본 도쿄 공연을 끝으로, 2016년 아시아 투어를 성료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3~14일 일본 도쿄 국립요요기경기장 제 1체육관에서 개최된 2016 BTS LIVE ‘화양연화 온 스테이지 ~재팬 에디션~(on stage : epilogue ~Japan Edition)~’을 통해 2만 6천여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성황리에 막을 올렸다.

이번 공연에는 현지 주력 매체인 도쿄 쥬니치 스포츠, 스포츠 호우지, 데일리 스포츠, 닛칸 스포츠, 스포츠 닛폰 등이 참석, 양일 간 펼쳐진 공연에 대해 집중 보도하며 방탄소년단의 현지 인기를 입증했다.

도쿄 쥬니치 스포츠는 “방탄소년단 일본 투어 최종 공연, 1만 3천 아미(A.R.M.Y, 방탄소년단 팬클럽)에게 감사”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은) 딱 맞아 떨어지는 호흡과 칼군무로 앙코르곡을 포함 25곡을 열창하였으며, 약 1만 3천 명의 팬으로 대만원을 이룬 공연장은 몇 번이고 비명에 가까운 대함성으로 가득 메워졌다”고 현장의 열기를 전했다.

닛칸 스포츠 역시 “(방탄소년단은) 일본과 한국을 포함해서 중국, 마카오 등 아시아 10개 도시 14회 공연으로 14만 4천 명을 동원했다”고 언급하였으며, 스포츠 닛폰은 “1만 3천 명이 넋을 잃고 바라본 ‘방탄소년단’”이라고 보도했다.

이 외에도 니혼 테레비, SPACE SHOWER TV 등 주요 방송을 비롯해 Hanako, anan, Zipper, Men’s Non-no, AERA, Popteen 등 매거진에서도 방탄소년단의 아시아 투어 피날레 공연을 취재했다.

특히 14일 공연에는 배용준-박수진 부부가 공연장을 찾아 한국과 일본 양국에서 모두 큰 화제를 모았다. 야후 재팬에서는 “배용준&박수진 부부 방탄소년단 도쿄 콘서트에서 기념사진”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과 촬영한 사진에 대해 보도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5월 7~8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의 공연을 시작으로 대만 타이페이, 마카오, 중국의 난징 및 베이징, 일본 오사카와 나고야 및 도쿄, 태국 방콕, 필리핀 마닐라까지 총 10개 도시에서 14회에 걸친 아시아 투어로 14만 4천 명의 아시아 팬들을 만났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