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밴드 FT아일랜드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밴드 FT아일랜드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밴드 FT아일랜드 3주간의 국내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지난달 18일 여섯 번째 정규 앨범 ‘웨어스 더 트루스(Where’s the truth)?’로 컴백한 FT아일랜드는 7일 SBS ‘인기가요’ 무대를 마지막으로 정규 6집의 국내 음반 활동을 마무리한다.

1년 4개월 만에 전곡 자작 앨범으로 컴백한 FT아일랜드는 “지난 5집에 이어 우리가 만든 음악이 담긴 이번 앨범이 FT아일랜드의 진짜 2집이라고 생각한다”며 프로듀싱 및 작사·작곡 등 멤버들이 앨범 전반에 관여한 정규 6집에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FT아일랜드는 이홍기가 작사, 작곡한 타이틀곡 ‘테이크 미 나우(Take Me Now)’로 컴백 일주일 만에 SBS MTV ‘더 쇼’에서 1위를 거머쥐는 등 식지 않는 인기를 증명했다. 또 미국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TOP 5에 진입, “이번 앨범을 통해 FT아일랜드는 흡입력 있는 강렬한 사운드로 하드록 밴드임을 입증한 것은 물론 ‘마스크(Mask)’ ‘원더풀 라이프(Wonderful Life)’ ‘위 아(We Are…)’ 등 보다 가벼운 무드의 수록곡으로 음악적 다양성을 보여줬다”고 집중 조명 받으며 밴드 정체성을 확고히 했다.

FT아일랜드는 이날 오후 7시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막방 팬미팅을 개최하며 팬들과 만나 음반 활동 마지막을 뜻 깊게 마무리할 예정이다.

FT아일랜드는 오는 8월 20일과 21일 양일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콘서트를 개최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