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MBC ‘우결’ / 사진제공=MBC ‘우결’
MBC ‘우결’ / 사진제공=MBC ‘우결’


‘우결’ 박미선·황제성·박나래·양세찬이 에릭남과 솔라의 러브하우스에 기습 방문했다.

오는 6일 방송되는 MBC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서는 ‘똥이 커플’ 에릭남과 솔라의 강제 집들이 현장이 공개된다.

제작진에 따르면 에릭남과 솔라는 MC들의 깜짝 등장에 동공이 확장되는 등 어쩔 줄 몰라 했다는 후문이다.

‘부부사랑장려 조작단’이라는 사명감을 갖고 온 4MC는 각종 음식에 집들이 선물까지 꼼꼼하게 챙겨오며 가상 부부의 집에 활기를 불어넣어줬고, 박나래의 깜짝 선물로 에릭남과 솔라는 얼굴이 발개지며 ‘부끄 모드’를 발동시켰다.

또한 4MC는 블록에 쓰여진 미션을 수행해야 되는 ‘러브 젠가’로 분위기를 한껏 달아오르게 했고, 에릭남의 특급 벌칙에 “우리가 안 짰어”, “자기가 뽑았어”, “천생연분이네”라며 재빠르게 벌칙 수행을 유도해 스킨십 장려 사랑 조작단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4MC의 등장으로 더욱 화끈해진 ‘똥이네 집들이’ 현장은 오는 6일 오후 4시 55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