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화면 캡처


솔라가 에릭남과 ‘못참겠어’를 홍보했다.

30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서는 솔라가 내조의 여왕으로 분해 에릭남의 신곡 ‘못참겠어’를 홍보했다.

솔라는 에릭남을 위해 ‘못참겠어’ 관련 이미지들을 붙여 랩핑카를 만들었고, ‘못참겠어’ 스티커를 붙인 커피도 여러 개 준비했다. 모든 준비를 끝내고 에릭남을 만날 준비를 한 솔라는 마지막 무기로 확성기를 꺼냈다.

처음에 소심하게 확성기로 “‘못참겠어’ 들어주세요”라고 홍보하던 솔라는 에릭남의 도움으로 길거리에 나가 적극적으로 홍보하기 시작했다. 흥이 오른 에릭남과 솔라 부부는 길거리에서 춤을 추며 끼를 발산했다.

솔라는 제작진에게 “저를 위해서 하는 게 아니라 남편을 위해서 도와주는 것이 좋더라”라고 소감을 전했다. 에릭남은 “낯가림많은 용선이가 홍보해주는 모습을 보며 내 편이 생겼구나라고 확실히 느껴졌다”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