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MBC ‘우리 결혼했어요’ 에릭남, 솔라 / 사진제공=MBC ‘우리 결혼했어요’
MBC ‘우리 결혼했어요’ 에릭남, 솔라 / 사진제공=MBC ‘우리 결혼했어요’


‘우리 결혼했어요’ 솔라가 에릭남의 컴백을 맞아 통큰 내조를 선보였다.

29일 MBC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 측은 ‘솔라표’ 내조 3종세트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솔라는 에릭남의 얼굴이 그려진 스티커를 직접 차에 붙여 셀프 래핑카를 제작하거나 커피에도 스티커를 붙여 홍보에 나서는 등 정성을 보이고 있다.

솔라는 에릭남의 새 앨범 발매를 맞아 자체적으로 홍보 일정을 만들어 내조에 나섰다. 솔라는 이른 아침부터 남편의 컴백을 위해 고군분투하며 끝판왕 내조를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에릭남은 솔라가 직접 만든 래핑카를 보며 활짝 웃음을 지었고 “정말 감동 받았다. 우리 와이프 최고”라며 아내의 정성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에릭남은 솔라가 스티커를 붙인 커피를 나누어주며 열혈 홍보에 나섰고, 솔라는 옆에서 흥이 한껏 오른 모습으로 즉석 댄스를 선보이는 등 남편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준 것으로 알려져 더욱 궁금증을 자아낸다.

에릭남을 위한 솔라의 특급 내조는 오는 30일 오후 4시 55분 ‘우리 결혼했어요’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