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우리 결혼했어요’ 화면 캡처 / 사진=MBC 제공
‘우리 결혼했어요’ 화면 캡처 / 사진=MBC 제공


에릭남과 수영이 도심 속 휴양지를 꾸몄다.

23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서는 에릭남과 솔라가 ‘에릭솔라바’ 만들기 대작전에 돌입했다.

두 사람은 신혼집 테라스 공간을 활용하기 위해 바를 만들기로 했다. 특히 에릭남은 튜브 수영장에 바람을 넣다가 진이 다 빠져 웃음을 자아냈다.

에릭남은 공기 주입기로 계속 바람을 넣으며 “진짜 크더라. 끝이 없다”면서 수영장에 드러누웠다. 즐거운 솔라와 달리 지친 에릭남의 상반된 모습이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