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힛 더 스테이지’ 스틸컷/사진제공=Mnet
‘힛 더 스테이지’ 스틸컷/사진제공=Mnet


Mnet ‘힛 더 스테이지(Hit the Stage)’의 첫 방송 사진이 공개됐다.

19일 ‘힛 더 스테이지’ 측은 첫 회 주제인 ‘데빌(Devil)’을 재해석한 남성 출연자들의 모습을 공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먼저 샤이니 태민이 강렬한 분위기로 시선을 끈다. 그는 일본을 대표하는 안무가 스가와라 코하루와 호흡을 맞추는 것으로 알려져 두 사람의 시너지 효과에 관심이 쏠린다. 이들은 이날 무대에서 검객으로 분해 소름돋는 퍼포먼스를 선사할 게획이다.

뿐만 아니라 조커로 변신한 인피니트 호야와 블락비 유권의 강렬한 표정 연기도 압권이다. 호야는 이날 무대를 위해 본인이 직접 크럼프팀 몬스터우팸, 트렌디 얼반 댄스팀 원밀리언을 비롯한 국내 최고의 크루들을 직접 섭외하는 열정을 보였다. 유권 역시 가장 많은 15명의 인원을 꾸려 블록버스터급 무대를 선사할 예정. 두 명은 자신감 넘치는 퍼포먼스로 본인만의 조커를 선보였다고 한다. 과연 어느 조커가 판정단의 마음을 더 많이 훔쳤을지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을 전망이다.

몬스타엑스의 셔누는 악몽을 형상화한 퍼포먼스를 뽐낸다. NCT의 텐은 퇴마의식을 콘셉트로 인상적인 무대를 선사할 계획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데뷔 3개월 차의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완성도 높은 무대를 꾸밀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힛 더 스테이지’는 K팝 스타와 전문 댄서가 한 팀을 이뤄 퍼포먼스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매 회 한가지 주제를 두고 스타들이 스트릿, 댄스 스포츠, 현대 무용 등 각 분야의 전문 댄서들과 한 크루가 돼 무대를 선사하고, 엄선된 판정단의 투표에 따라 순위가 결정된다. 오는 27일 오후 11시 Mnet과 tvN에서 동시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