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운빨로맨스’ 류준열이 교통사고를 당했다.

13일 방송된 MBC ‘운빨로맨스'(연출 김경희, 극본 최윤교)에서는 제수호(류준열)가 교통사고를 당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제수호는 꽃다발을 들고 가다가 심보늬(황정음)를 발견해 그녀에게 뛰어가려고 했다. 하지만 이때 차 한 대가 달려왔고, 제수호는 심보늬를 지키기 위해 심보늬를 밀치고 도로에 뛰어들었다.

결국 제수호는 차에 치였고, 충격을 받은 심보늬는 눈물을 흘리며 도망쳤다. 심보늬는 속으로 “나 때문이다. 내 잘못이다. 그러지 말았어야 했다. 사랑하지 말았어야 했다”라고 자책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