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브로맨스 응원 SNS 캡처/사진제공=RBW
브로맨스 응원 SNS 캡처/사진제공=RBW


신예 보컬그룹 브로맨스가 데뷔 음반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 가운데, 스타들이 지원사격에 나섰다.

브로맨스는 12일 0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음반 ‘디 액션'(The Action)’을 내놨다.

이후 소속사 식구인 마마무 솔라를 비롯해 블락비 비범, 어반자카파 권순일, 허각 등 가요계 선배들이 홍보대사를 자처하고 나섰다.

먼저 멤버 박현규의 절친한 사이인 비범은 음원이 공개 직후 자신의 SNS를 통해 “드디어 나왔다 브로맨스. 저랑 동고동락하며 고생했던게 엊그제 같은데, 축하한다. 현규야! 노래 정말 좋아요. 많이 많이 들어주세요”라는 글과 더불어 음반 사이트 스트리밍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팬텀 한해도 “축하해 현규”라고 응원, ‘디 액션’의 음반 전체 스트리밍 사진을 올렸다.

박장현과 ‘벌써겨울’ 컬래버레이션 음반으로 호흡을 맞춘 허각도 “‘여자 사람 친구’ 많이 들어주세요”라고 홍보했고, 스트리밍 인증샷을 게재했다. 먼데이키즈 이진성도 “드디어 나왔네. 브로맨스 ‘여자 사람 친구’ 최고! 고생 많았다. 장현아. 지금부터 시작! 무한스밍 부탁해요”라고 스트리밍 독려글을 남겼다. 권순일 역시 “내가 넘나 아끼는 동생 장현이가 드디어 정식 데뷔를 했어요. 브로맨스 음반 ‘The Action’ 타이틀곡 ‘여자 사람 친구’ 많이많이 들어주세요. 박장현 화이팅 대박”이라고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같은 날 같은 시간, 신곡 ‘꿈에’를 발표한 마마무 솔라도 경쟁심보다는 홍보를 자처하는 의리 넘치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솔라는 네이버 V앱 방송을 통해 “회사에서 브로맨스라는 남자 4명으로 구성된 보컬그룹이 나온다. 연습생때부터 같이 지내서 그런지 브로맨스에 대한 마음이 남다르다. ‘꿈에’도 화이팅! ‘여자 사람 친구’도 화이팅”이라고 응원의 목소리를 높였다.

브로맨스의 데뷔곡 ‘여자 사람 친구’는 스윙감 있는 펑키한 스타일로, 여자친구가 아닌 친구관계의 남녀 사이가 연인으로 발전해 나아가는 모습을 가사로 담아낸 곡이다. 김도훈 작곡가 이상호 작곡가가 맡았으며, 작사는 브라더수가 참여했다. 출중한 가창력으로 브라운아이드소울, 노을, 2AM을 잇는 차세대 감성 보컬 그룹 계보를 이어갈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