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운빨로맨스’ 배우 류준열이 촬영 현장에서 황정음과 다정하게 사진을 찍었다.

28일 류준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열음이다. 하나도 덥지 않다. 열음은 시원시원하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류준열과 황정음은 손을 잡은 채, 난간에 기대 서있다. 현실 케미를 자랑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두 사람이 출연하는 MBC ‘운빨로맨스’는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