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 사진제공=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 사진제공=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걸그룹 데뷔를 앞둔 ‘언니쓰’ 멤버들과 가수 박진영이 음원 수익금을 기부한다.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연출 박인석) 제작진은 23일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진영이 ‘셧 업(SHUT UP)’ 음원에 대한 수익금을 꿈꾸는 사람들을 위해 지원비로 기부하자고 제안했다. 언니쓰 멤버들 역시 적극 찬성하며 기부의지를 보였다”라고 밝혔다.

언니쓰 멤버들과 박진영은 걸그룹 데뷔라는 꿈을 이루기 위한 과정에서 시청자들에 웃음과 감동을 선사한 데 이어 실제로 그 꿈이 절실한 이들을 위해 기부까지 하며 훈훈함을 이어간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라미란은 멤버들에게 뮤직비디오 촬영을 제안하기도 했다. 이에 나머지 멤버들 역시 뮤직비디오 콘티와 관련한 기발한 아이디어를 쏟아내며 강한 의지를 보였다.

제작진 측은 “민효린의 꿈을 함께 이루어 가는 과정에서 멤버들이 하나되어 음원 수익을 기부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뜻 깊다”며 “뮤직비디오는 멤버들과 제작진의 손으로 만들어질 역대급 저예산 뮤비가 될 예정이다. 곧 무대에서 선보이게 될 ‘언니쓰-셧 업(SHUT UP)’을 끝까지 응원해 달라”고 전했다.

‘언니들의 슬램덩크’는 라미란, 김숙, 홍진경, 민효린, 제시, 티파니 등 6인의 연예인들이 꿈에 투자하는 계모임 ‘꿈계’에 가입하면서 펼치는 꿈 도전기를 그린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