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먼데이키즈 이진성 / 사진제공=RBW
먼데이키즈 이진성 / 사진제공=RBW




먼데이키즈 이진성이 소속사 RBW(알비더블유)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RBW측은 17일 “최근 먼데이키즈 이진성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이진성이 보컬리스트로서 더욱 뛰어난 역량을 발휘하며 다양한 활동과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힐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진성은 현재 새 앨범 작업 초기 단계이며, 앞으로도 먼데이키즈라는 팀명을 유지하며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많은 사랑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먼데이키즈는 손꼽히는 최고의 감성보컬 팀으로 2005년 데뷔한 이후 ‘Bye Bye Bye’ ‘착한 남자’ ‘가슴으로 외쳐’ ‘발자국’ 등 히트곡을 탄생시키며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먼데이키즈 리더이자 원년멤버인 이진성은 한승희와 임한별이 탈퇴한 후에도 홀로 팀명을 유지하며 새 앨범을 발매, 건재함을 과시해왔다.

이진성은 제대후 처음 발매한 스페셜 미니앨범 ‘리부트(Reboot)’로 발매와 동시에 음원차트 상위권에 오르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특히 지난 2008년 불의의 교통사고로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동료멤버 故김민수의 생전 목소리가 담긴 곡 ‘너의 목소리’를 수록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