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운빨로맨스’ 황정음이 이수혁에게 고충을 토로했다.

8일 방송된 MBC ‘운빨로맨스'(연출 김경희, 극본 최윤교)에서는 심보늬(황정음)와 최건욱(이수혁)의 만남이 그려졌다.

최건욱은 심보늬에게 “그 사람(제수호, 류준열) 호랑이띠야?”라며 “호랑이띠랑 자야 돼? 점쟁이가 그래?”라고 물었다.

이에 놀란 심보늬는 “너도 내가 미쳤다고 생각하지?”라며 “나도 알아… 누가 봐도 미친 짓인 거. 그렇다고 어떻게 가만히 있어. 보라 목숨이 달려 있는데 어떻게 무시해”라고 고백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