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MBC ‘우리 결혼했어요’ /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화면 캡처
MBC ‘우리 결혼했어요’ /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화면 캡처


‘우결’ 솔라가 남편 에릭남을 위해 첫 요리에 도전했다.

4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서는 솔라와 에릭남의 요리 데이트가 전파를 탔다.

이날 솔라는 남편 에릭남을 위해 특별 요리를 선보였다. 하지만 요리 시작 직후 탄 내가 나 에릭남을 당황케 했다. 이후 두 사람은 신나게 흥을 폭발시키며 요리를 이어나갔다.

솔라의 첫 요리를 맛본 에릭남은 순간 말을 잃었다. 하지만 에릭남은 급히 “맛있다. 오므라이스 맛이 난다. 케첩이 많이 들어가서 그런 것 같다”고 설명해 솔라를 위로했다. 이후 에릭남은 “다음에는 내가 요리를 해주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