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박경/사진제공=tvN
박경/사진제공=tvN


남성 아이돌그룹 블락비 박경이 ‘뇌섹시대-문제적남자’에 대해 고마움을 표했다.

박경은 22일 방송되는 tvN ‘뇌섹시대-문제적남자’에서 “‘문제적남자’ 덕분에 저를 쳐다보는 아이돌 친구들의 눈빛이 예전과 달라졌다. 생명의 은인과도 같은 프로그램”이라고 고백한다.

전현무는 “최근 에이핑크의 정은지를 만났는데 저보고 ‘혀섹남’이라고 하더라. ‘문제적남자’를 즐겨 보는 아이돌이 많은 것 같다”고 말을 보탰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종영된 ‘태양의 후예’ 속 ‘뇌섹남’이 출연해 명석한 두뇌를 뽐낼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