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남성밴드 라데가 출중한 실력으로 이목을 끌었다.

라데는 14일 오후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에서 신곡 ‘존중받지 못한 이별’을 열창했다.

이들은 출중한 가창력에 화려한 래핑까지 소화하며 실력파임을 입증했다.

라데는 최근 메이저 데뷔 미니음반 ‘L+D’를 발표, 감성적인 음악 세계와 탄탄한 실력을 뽐냈다. ‘라우들리데시벨’이라는 팀명으로 활동하던 인디 시절부터 자신들의 정체성을 대표해온 곡인 ‘존중받지 못한 이별’을 데뷔 타이틀곡으로 내세워 활동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