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래퍼 타이거 JK가 김수희와 판타스틱한 무대를 선사한다.

SBS 관계자는 13일 텐아시아에 “이날 진행된 ‘일요일이 좋다-판타스틱 듀오(이하 판듀)’ 녹화에 타이거 JK와 김수희가 참여했다”고 밝혔다.

타이거 JK는 이날 김수희와 ‘특급 콜라보’ 무대를 펼친 것으로 알려졌다. ‘특급 콜라보’는 ‘판듀’의 특별 코너로, 가수들이 평소 함께 무대를 꾸미고 싶었던 아티스트와 콜라보 무대를 펼치는 코너다. 힙합의 전설 타이거 JK와 가요계의 대모 김수희가 만나 어떤 판타스틱한 무대를 펼쳤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판듀’는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