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2PM 옥택연 / 조슬기 기자 kelly@tenasia.co.kr
2PM 옥택연 / 조슬기 기자 kelly@tenasia.co.kr


그룹 2PM의 멤버 옥택연이 ‘싸우자 귀신아’ 남자주인공 물망에 올랐다.

tvN 관계자는 27일 텐아시아에 “옥택연이 tvN 새 월화극 ‘싸우자 귀신아’의 남자주인공 역할로 출연을 논의 중이다”라고 밝혔다.

‘싸우자 귀신아’는 귀신을 볼 줄 아는 주인공과 귀신이 동거하며 겪는 에피소드를 그린 드라마다. 옥택연은 극 중 귀신을 볼 줄 아는 남자 주인공 역할을 제안받았다. 앞서 여자 주인공에는 김소현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싸우자 귀신아’는 2007년부터 2010년까지 포털사이트에 연재된 웹툰으로 웹툰 작가 임인스의 작품이다. 웹툰 연재 당시 시즌 2까지 이어질 정도로 많은 인기를 끌었다.

드라마로 제작되는 ‘싸우자 귀신아’는 KBS2 ‘프로듀사’를 공동 집필한 김지선 작가와 tvN ‘식샤를 합시다’ 시리즈를 만든 박준화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또 오해영’ 후속으로 오는 7월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