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우결’ 에릭남-솔라 / MBC 제공
‘우결’ 에릭남-솔라 / MBC 제공


‘우결’ 에릭남, 솔라 커플이 찰떡 호흡을 자랑한다.

23일 방송되는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이하 우결)’에서는 이력서를 주고받으며 서로를 알아가는 에릭남과 솔라의 모습이 공개된다.

에릭남과 솔라는 좋아하는 음식으로 떡볶이를 꼽으며 통하는 무언가를 느꼈고, 솔라의 제안으로 단골 떡볶이집을 방문했다. 솔라는 떡볶이를 먹던 도중 “튀김은 안 좋아하는데 순대는 염통을 좋아해요”라고 고백했고, 이에 에릭남은 “잘 됐다. 세트를 시켜서 난 튀김 먹고 솔라 씨는 염통 먹고, 떡볶이는 나눠 먹고”라며 서로 간의 접점을 찾아가는 모습을 보여줬다는 후문이다.

에릭남은 “무슨 음식 좋아해요?”라고 이야기를 이어갔고, 솔라는 “내장탕 좋아해요”라고 답했다. 에릭남은 “내장탕? 들어본 적 없어요”라며 호기심 어린 눈빛을 발사했고, “솔직한 게 좋고 그게 매력 있어요”라며 솔라의 식성까지 이해하는 ‘자상남’의 면모를 발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밖에도 이날 에릭남은 남편으로서 솔라를 지켜주겠다고 나섰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혜리 기자 hyeri@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