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에릭남과 솔라
에릭남과 솔라


‘우리 결혼했어요’의 새 커플 에릭남-솔라가 첫 데이트를 즐긴다.

16일 방송되는 MBC ‘우리 결혼했어요-시즌4’에서는 우여곡절 끝에 서로를 확인하게 되는 에릭남-솔라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에릭남-솔라는 서로의 얼굴을 확인하고 첫 데이트에 나설 예정이다. 서로를 마주한 이들은 한껏 상기된 표정이었으며, 두 사람 사이에는 어색하면서도 미묘한 기운이 감돌았다는 후문이다.

에릭남-솔라는 데이트 장소로 이동하는 택시 안에서 탐색전을 가지며 본격적인 대화를 시도한다. 에릭남은 “목소리가 남자 같아서 걱정이었다”는 솔라에게 “그렇지 않다”고 벌써부터 편을 드는가 하면, “누구랑 찍고 싶었냐” “그 중에 난 없었냐”라며 결혼 전 상상했던 상대까지 물어보는 등 솔직한 모습을 보여줬다.

또한 에릭남-솔라는 놀이를 통해 자연스럽게 스킨십을 하며 가까워졌다. 이 과정에서 에릭남의 ‘매너 본능’이 유감없이 발휘된 것으로 알려져 두 사람의 첫 데이트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높이고 있다.

에릭남-솔라의 첫 데이트 현장은 16일 오후 4시 55분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만날 수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M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