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여자
여자


‘우리동네 예체능’ 여자배구올스타팀이 국가대표다운 실력을 발휘했다.

12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여자배구올스타팀이 우리동네 배구단과 모의경기를 하며 실력을 발휘했다.

이날 우리동네 배구단 팀은 경기 초반에 계속해서 득점하며 여자배구팀 선수들을 당황시켰다. 하지만 여자배구팀 선수들은 경기에 점점 적응하며 화려한 기술을 선보였다.

스파이크부터 블로킹, 서브까지 성공하며 득점한 여자배구올스타팀은 점수를 리드하기 시작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