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소라
소라


‘동네변호사 조들호’ 강소라가 회사에 사표를 냈다.

12일 방송된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연출 이정섭, 이은진, 극본 이향희)’에서는 이은조(강소라)가 금산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해경(박솔미)은 이은조를 해고하기 위해 불렀다. 장해경은 이은조에게 “회사의 결정 사항을 말해주려구요”라고 말했고, 이은조는 “제가 먼저 말씀 드려도 될까요? 회사 그만 두겠습니다”라고 말하며 사직서를 내밀었다.

이에 장해경은 “이유가 뭐죠?”라고 물었고, 이은조는 “이곳 금산과 제가 잘 맞지 않는 것 같아서요. 다음번에 법정에서 뵙겠습니다”라고 말한 뒤 회사를 떠났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방송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