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4-12 21;06;52-vert
2016-04-12 21;06;52-vert


‘택시’ 배우 김지훈이 아이돌 덕후로서의 면모를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는 김지훈이 아이돌에 관심이 많다고 말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걸그룹 덕후라던데?”라는 MC의 질문에, 김지훈은 “예전부터 음악방송을 즐겨봤는데, 요즘도 쉴 때 음악방송을 챙겨본다”라며 “누가 나왔는지, 어떤 가수가 컴백했는데 컨셉이 어떤지 등등을 눈여겨본다”라고 답했다.

이어 그는 “그래서 약간 아이돌 덕후라기보단, 음악평론가와 대중의 중간 정도에 있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눈여겨보고 있는 걸그룹이 있나”라는 오만석의 질문에, 김지훈은 “트와이스 같은 경우, 쯔위를 필두로 해서…”라며 “쯔위가 사람들에게 조금 익숙해지면 채영씨도 대세가 되지 않을까”라고 털어놨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tvN ‘현장토크쇼 택시’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