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시우 기자]
곡성
곡성


나홍진 감독의 세 번째 작품 ‘곡성’이 주연배우 4인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곡성’은 외지인이 나타난 후 시작된 의문의 사건과 기이한 소문 속 미스터리하게 엮인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나홍진 감독의 6년 만의 신작이자 곽도원, 황정민, 쿠니무라 준, 천우희의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곡성’이 배우들의 강렬한 에너지가 고스란히 느껴지는 캐릭터 포스터 4종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12일 공개된 4종 캐릭터 포스터는 곽도원부터 황정민, 쿠니무라 준, 천우희까지 ‘곡성’ 속 인물들의 독특한 비주얼과 리얼한 표정, 그리고 ‘절대 현혹되지 마라’라는 강렬한 카피가 어우러져 영화에 대한 기대를 고조시킨다.

마을에 일어난 연쇄 사건에 맞닥뜨린 경찰 ‘종구’의 캐릭터 포스터는 깊은 산속에서 무언가를 보고 겁에 질린 듯 두려움을 감출 수 없는 표정으로 긴장감을 불러일으킨다. 이어 인상을 쓴 채 어딘가를 살펴보는 무속인 ‘일광’의 포스터는 미명 속 내리는 비로 한층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더하며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한 심상치 않은 표정으로 정면을 뚫어지게 쳐다보는 ‘외지인’의 포스터는 보는 이를 숨죽이게 만드는 쿠니무라 준의 강한 눈빛과 묵직한 존재감으로 소문이 무성한 외지인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마지막으로 사건을 목격한 ‘무명’의 포스터는 속을 알 수 없는 미묘한 표정으로 깊은 인상을 전하며 어떤 전개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더한다.

‘곡성’은 5월 12일 관객들을 찾아간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제공. 이십세기폭스코리아(주)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