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결혼계약' 유이
'결혼계약' 유이


‘결혼계약’ 유이가 현장에서도 봄 에너지를 내뿜고 있다.

MBC ‘결혼계약'(극본 정유경, 연출 김진민)측은 12일 유이의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촬영 현장 속 유이의 모습이 담겨 있다. 유이는 각기 다른 표정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봄의 화사함이 느껴지는 유이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유이는 극 중 오래전 남편을 잃고 빚까지 떠안은 싱글맘 강혜수 역을 맡았다. 유이는 고단하게 삶을 꾸려가지만 힘든 나날 속에서도 어린 딸을 위해 긍정적으로 살아가는 캐릭터를 연기하고 있다.

유이는 자신이 맡은 강혜수 역에 대해 “하루하루 살아가는 것조차도 너무나 힘든 상황에서 사랑하는 딸 은성이를 보면서 억척스럽게 견디는 ‘딸 바보’ 싱글맘 역할이다”라며 “누군가의 엄마라는 것이 처음에는 가장 염려스럽고 표현하기가 어색했던 부분이었다. 그래서 김진민 PD님과 많은 대화를 하고 조언을 얻었다. PD님께서 현장에서는 오롯이 감정에 충실 할 수 있게 자유로운 분위기를 만들어 주셨고 감정을 끌어내야 할 때는 확실한 디렉션을 주셔서 마음 편히 촬영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결혼계약’은 매주 토, 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