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바다
김바다


가수 김바다가 뮤지컬 ‘별이 빛나는 밤에’에 출연한다.

김바다는 오는 5월 5일부터 17일까지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진행되는 ‘별이 빛나는 밤에’를 통해 인기 음악다방DJ 김버드 역을 맡는다.

‘별이 빛나는 밤에’는 급변하는 성장기를 맞은 대한민국의 1986년부터 1998년까지의 이야기를 담는다. 무한궤도의 ‘그대에게’, 조하문의 ‘이 밤을 다시 한 번’, 이상은의 ‘언젠가는’, 이문세의 ‘붉은 노을’, 변집섭의 ‘숙녀에게’ 등 8090시대의 음악을 사용해 그 시절의 향수를 느끼게 한다.

김바다는 “첫 뮤지컬 출연에 좋은 작품과 출연자들을 만나게 돼 감사하다며 다소 긴장되지만 열심히 연습하고 있는 만큼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별이 빛나는 밤에’에는 김바다 외에도 이세준, 조권, 다나 등이 출연하며 김용현 예술 감독을 비롯해 서울예술단의 이종훈이 연출을 맡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에버모어 뮤직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